천사의 집에서 아이들과 함께 성주간을 보냈습니다.

고사리 같은 손으로 서로서로 발을 씻겨주는 모습,

참 예쁘고 기특하지요?



1.JPG 2.JPG 3.JPG 4.JPG 5.1.JPG 5.2.JPG 5.3.JPG 5.4.JPG 6.JPG 7.JPG 8.JPG 9.JPG 10.JPG 11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