5세 미만 아이들이 많아졌습니다. 언니들이 학교를 가면 이모선생님 옆에 붙어서 졸졸 쫓아다닙니다


SAM_8458.JPG SAM_8462.JPG SAM_8465.JPG SAM_8466.JPG SAM_8469.JPG SAM_8470.JPG SAM_8473.JPG